이동연 판사는 대국민에게 사죄를

19일 오전 11시부터 나라사랑실천운동과 자유민주수호연합, 건국이념보급회 등 보수단체들도 서울남부지법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법원 내의 좌익세력을 정부가 조사해서 사법반란을 막아야, 이렇게 성공한 대한민국은 건재할 것이다. 애국심은 물론이고 상식도 없는 판사들이 대한민국을 송두리째 파괴하는 망국행각을 더 이상 방관할 수 없다. 이명박 중도정부가 좌익세력의 폭력 선동을 두둔하는 판사들을 색출 척결하지 않으면, 국민이라도 나서야 한다”며 좌경화된 한국의 법원을 정상적으로 개혁해야 한다는 내용의 기자회견문을 발표했다. 이동연 판사는 대국민에게 사죄하고 이에 대한 책임을 다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