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정에 서라

옛날속담에 ‘불 안땐 굴뚝에서 연기날리 없다’라는 말이 있다. 한명숙전 총리가 뇌물비리에 가담한적이 없다면 떳떳하게 법앞에 서서 자기의 주장을 밝혀야 한다고 생각한다. 검찰의 송환에 불응하고 마치 이명박정부의 압박으로 여기는 이면에 무엇이 숨겨져 있는지 우리는 지켜볼것이다. 말로는 법은 그누구도 어길수 없는 것으로 총리시절 사람들앞에서 연설을 잘 하시더니 막상 법의 송환에는 반기를 드는 이유에 대해 정말 실망하지 않을 수 없다. 한명숙 전총리는 이제라도 늦지 않았으니 검찰의 요구를 따라야 한다.불응하면 할수록 국민들은 한전총리의 뇌물비리에 대해 더욱더 의심을 가지게 될것이며 규탄의 대상으로 낙인될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