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정부를 꾀하는 자들에게 고함

노무현의 죽음은 오직 인과응보란 말로 밖에 설명되지 않는다. 노전대통령을 저주하며 죽음으로 항거한 안상영씨의 유서를 읽으면서 대한민국의 허위와 진실이 과연 무엇일가 생각해본다. 어떤 경우에도 죽음은 죽은 사람의 몫이 아니라 산사람의 몫이다. 그래서 심중해야 한다. 노무현의 죽음이 살아있는 이들의 더러운 정치적야욕의 마인드로 활용되었다면 그는 분명히 지옥불에서 고통 받을 것이다.